한글 그리고 세계 언어 통계 사이트

대한민국 최고의 발명 한글!
그리고 전세계가 인정한 최고의 언어 한글!

현업 개발자로서 "프로그래밍 언어 비교 사이트 6선"를 작성한 적이 있는데 사람의 언어 정보를 제공하는곳이 있을까 싶었는데 있더라.

에스놀로그(www.ethnologue.com)라는 곳인데 전 세계 언어 관련 통계를 제공하고 있으며 국립국어원에서도 공식적인 자료로 활용하고 있다고 한다.


세계적으로 영향력있는 분들은 한글을 이렇게 말했다.

  • 한국인은 국민들을 위해서 한글이라 불리는 전적으로 독창적이고 놀라운 문자 체계를 만들었는데, 한글은 세계 어떤 나라의 일상문자에서도 볼 수 없는 가장 과학적인 표기 체계이다. (East Asia: The Great Tradition, 1960)
    - 에드윈 라이샤워(E. O. Reischauer)
    - 하버드대 교수, 동아시아 역사가
  • 한글이 한국인을 위해 생각해 낼 수 있는 모든 문자들 가운데 최고이든 아니든 간에, 한글은 의심할 여지없이 인류의 가장 위대한 지적 성취 중 하나로 꼽혀야 한다. (Writing Systems: A Linguistic Introduction, 1990)
    - 제프리 샘슨(Geoffrey Sampson)
    - 서식스대 교수, 문자학자, 언어학자
  • 저는 세계 언어학계가 한글날을 찬양하고 공휴일로 기념하는 것은 아주 당연하고 타당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저는 지난 20여 년 동안 해마다 한글날을 기념하고 있습니다. (「한글의 성서적 의미」(2005) 본문 26쪽, 전택부 지음)
    - 매콜리(J. D. Mccawley)
    - 시카고대 교수, 언어학자, 20여년간 동료 언어학자들과 한글날을 기념
  • 한글은 세계에서 가장 발달된 음소문자이면서도 로마문자보다 한층 차원이 높은 자질문자입니다. (디지털 한글박물관 > 미래관 > 한글의 세계화 (2007))
    -우메다 히로유키
    - 전 동경대 교수, 레이타쿠대 총장
  • 한글은 모든 언어가 꿈꾸는 최고의 알파벳이다. (Alpha Beta: How 26 Letters shaped the Western World, 2000)
    - 존 맨(John Man)
    - 과학사가, 여행가, 다큐멘터리 작가
  • 한글이 24개의 알파벳으로 이루어진 세계에서 가장 단순한 문자 체계이지만 한글 자모만을 조합하면 어떤 언어 음성이라도 표기할 수 있다. 세종대왕은 한국의 레오나르도 다빈치이다.
    - 펄 벅(Pearl Buck)
    - 미국 소설가
  • 한국인들은 세계에서 가장 훌륭한 문자를 발명했다.
    - 프리츠 보스(Frits.Vos)
    - 네덜란드 라이덴대학 교수
  • 서양이 20세기에 들어서 완성한 음운이론을 세종대왕은 그보다 5세기나 앞서 체계화했고 한글은 전통 철학과 과학 이론이 결합한 세계 최고의 문자이다. (디지털 한글박물관 > 미래관 > 한글의 세계화 (2007))
    - 베르너 사세 (Werner Sasse)
    - 함부르크대 교수
  • 세종이 만든 28자는 세계에서 가장 훌륭한 알파벳이자 세계에서 가장 과학적인 표기법 체계이다. (과학잡지 1994년 6월호)
    - 재레드 다이아몬드(Jared Diamond)
    - 캘리포니아 의과대 생리학자, 1998년 퓰리처상 수상
  • 한글은 간단하고도 요령이 있고 정밀하고도 막힘이 없는 글자이다. 중국에서 한글을 배우는 사람이 늘고 있는 것은 한국의 위상이 높아진 점도 있지만 중국인도 쉽게 익힐 수 있는 이런 우수성이 있기 때문이다. 조선 학자들은 표음문자인 ‘훈민정음’으로 한자의 중국음을 표기함으로써 중국인들이 못했던 일을 해냈다. 한글은 어음 표기 없이 글자만 전해오던 중국어 역사에 마침표를 찍었다. ([동아일보] 신문칼럼 <세계 속 한글? 우물 안 한글!>)
    - 리더춘(李得春)
    - 연변대 교수
  • 한글은 한국 문화 창작품 중 최고의 작품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동아일보] 신문칼럼 <세계 속 한글? 우물 안 한글!>)
    - 라이너 도르멜(R. Dormels)
    - 오스트리아 빈대 교수
  • 영어, 프랑스어와는 달리 한국어는 쉽게 배울 수 있는 독특한 언어다. 한글 읽기를 깨치는 데 하루면 족하다. 한글은 매우 과학적이고 의사소통에 편리한 문자다.
    - 장 마리 귀스타브 르 클레지오(Jean-Marie Gustave Le Clezio)
    - 2008년 노벨 문학상 수상작가


전세계가 인정하고 연구하고있는 한글이 모국어인 한국에서는 왜 사랑받지 못하고 있을까?
10월 9일 한글날은 다시 법정 휴일이 되었다. 하지만 우리는 더 많은 노력을 해야된다.

이웃 나라 중국에서는 소수민족 조선어로 한글을 국제 표준으로 제정하려는 시도를 했었다.
그리고 신문/공문서를 보면 한자와 영문을 혼합한 문장이 넘쳐난다.
한글만으로 의사 전달이 어려워서 그러는 것인가?

대한민국이라는 나라에서는 모국어보다는 영어를 잘해야 공무원도 하고 회사도 취직한다.



Powered by Blogger.